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3 20:35

  • 뉴스 > 영주뉴스

영일사거리 교통신호기 16일 오후 2시부터 운영 실시!

교통사고 위험 다소 해소될 전망

기사입력 2021-01-15 10:4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시(시장 장욱현)과 영주경찰서는 16일 오후 2시부터 영일사거리에 교통신호기 운행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영일사거리 교통신호기 운영에 앞서 안전한 교통환경개선을 위해 지난해 원거리에서도 운전자에게 어린이보호구역 주변임을 알 수 있도록 시인성이 좋은 노란신호기 설치를 완료해 운행예정이다.

 

또한 영주교~시내 방향도로에 신호 및 과속 방지를 위해 단속카메라 1대를 설치했으며, 건강나라사우나 앞 횡단보도는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위해 횡단보도를 철거할 예정이며, 중앙선 복선화 사업에 따라 영일건널목 철거 공사기간인 오는 2월말에는 한시적으로 점멸로 운영할 예정이다.

 

손창석 교통행정과장은 평소 영일사거리 주변은 평소 교통사고 잦은 곳으로 이번 교통신호기 설치를 통해 교통사고의 발생이 줄어들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곳은 어린이보호구역이므로 이곳을 지나치는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영주인터넷방송 박태완 기자 (iybc365news@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